도화헌 미술관

 


그는 모릅니다
그는 모릅니다. 그를 처음만난날 내앞에 앉아있는 그를 보면서
가슴 떨림에 고른 호흡하기 어려웠다는걸
커피잔들때 바들바들 떠는 부끄러운 손 보이고 싶지않아
일부러 마시기 편한 쉐이크로 주문했다는걸
그렇게 태연한척 차분한 모습보이려 무척이나 노력했던 나를 그는 모릅니다.
그를 두번째 만난날 들뜬 기분에 약속시간보다 30분먼저 도착한 나
우산을 접으며 입구로 들어오는 그를 보면서 주님께 짧은 감사기도 드렸다는걸
그날 그가 너무나 멋있어 보인다고 참 근사하다고 말하고 싶었지만
차마 말하지 못했던 나를 그는 모릅니다.
그를 세번째 만난날 걷는걸 별로 좋아하지 않던 내게
걷는 즐거움을 느끼게 해주었던 아빠손 말고도
편하게 잡을 수 있는 손이 또 있구나 하고 생각하게 했다는걸 그는 모릅니다.
그를 네번째 만난날 내손이 다른 사람보다 유난히 좁고 길다는 얘기에
잠들기전 침대에 누워 손바닥 펴들고 요리조리 살폈다는걸
손이 차가운걸 별로 좋아하지 않는거 같아
그를 만나러가는 동안 내내 손을 접었다 폈다하면서
따뜻하게 만들었다는걸
오늘은 손이 따뜻하내 라는 그의 말에 내심 기뻐하던 나를
그는 모릅니다
그를 다섯번째 만난날 내게 줄 선물을 준비하느라고 늦게온거면서
괜히 내 눈치만 보던그 그런 그가 너무 귀여워 꼭 안아주고 싶었지만
택시기사 아저씨 눈때문에 그저 창밖만 바라봤다는걸
눈가에 눈물이 이만큼 고였다는걸 그는 모릅니다
둘이 나란히 앉았던 도서관 앞 벤치가
힘들일이 있을때 혼자 찾았던 그 벤치였다는걸
그 벤치에 더이상 혼자가 아닌 그와 있을 수 있어
더 큰 의미를 부여했다는걸 그는 모릅니다.
그를 여섯번째 만난날 한동안 만나지 못했던 그 시간내내
잠시도 떠올리지 않은적이 없었는데
그냥 보고싶었단말 한마디로 대신했던 나를
그는 모릅니다.
한강을 볼때 단둘이길 바랬던 내게
그의 친구와의 동행은 작은 실망이였다는걸
그는 모릅니다.
그를 일곱번째 만난날 그사람 앞에서 처음으로 눈물 보인날
눈물의 의미가 하루종일 연락하지 않은 그를 원망하는것도
무작정 기다린 시간이 억울해서도 아니였다는걸
그저 사람사이에서 부딪히며 치쳐있던 내게 그가 얼마나 큰 위안인지
그를 보는 순간 가슴이 벅차 흘린 행복의 눈물이였다는걸
그는 모릅니다
그는 아직도 모릅니다. 그가 나에게 어떤 의미인지












그는 모릅니다-원태연작,황수정낭송.asf


-답글달기   -추천하기     -목록보기  
  ~여기에 올린 음악은 bach가 권하는 추천음악 입니다. 감상의견을 남겨주세요.
남겨주신 글은 bach님에게 큰 기쁨이 됩니다.
-
+
 
이름(별명)    비밀번호   
Largo
bach
h:7 v:2
2018-10-14 09:36
Asturias
bach
h:25 v:5
2018-09-27 16:02
여름의 조각들
bach
h:40 v:8
2018-09-14 10:18
연어
bach
h:37 v:8
2018-08-27 09:46
Havana
bach
h:32 v:10
2018-08-19 13:00
태양을피하는방법
bach
h:29 v:8
2018-08-11 08:27
Elegy
bach
h:43 v:10
2018-07-29 20:55
I`m Not Yours
bach
h:48 v:13
2018-07-14 21:29
별이진다네
bach
h:63 v:12
2018-06-29 09:50
Prelude
bach
h:55 v:18
2018-06-12 01:05
이젠 잊기로 해요
bach
h:66 v:18
2018-06-02 01:14
If I ruled the world
bach
h:65 v:20
2018-05-21 23:53
제비꽃
bach
h:82 v:21
2018-05-08 23:01
Twilight
bach
h:116 v:29
2018-04-30 00:46
The Loner
bach
h:92 v:28
2018-04-21 11:57
못다한 내마음을
bach
h:94 v:38
2018-04-16 09:21
Vivaldi-I Musici
bach
h:88 v:32
2018-04-10 14:40
봄눈
bach
h:119 v:37
2018-03-30 21:03
Le Plus Beau Du Quartier
bach
h:127 v:42
2018-03-25 10:57
산책
bach
h:117 v:39
2018-03-17 09:00
one fine day
bach
h:144 v:48
2018-03-12 01:33
The Palace Of Versailles
bach
h:142 v:63
2018-03-08 02:30
Sultans Of Swing
bach
h:145 v:72
2018-03-03 22:31
Rain Dance
bach
h:151 v:65
2018-02-28 11:21
님에게
bach
h:145 v:59
2018-02-24 22:49
While My Guitar Gently Weeps
bach
h:170 v:73
2018-02-21 10:13
Schindler's List
bach
h:141 v:46
2018-02-18 22:58
Somewhere Over The Rainbow
bach
h:143 v:47
2018-02-14 11:17
Imagine
bach
h:131 v:48
2018-02-10 09:14
Hotel california
bach
h:170 v:74
2018-02-04 22:41
그는 모릅니다
bach
h:166 v:49
2018-02-01 11:40
이젠 두렵지 않나요
bach
h:284 v:171
2018-01-30 20:05
Shape Of My Heart
bach
h:337 v:163
2018-01-27 06:49
The Tao Of Love
bach
h:420 v:157
2018-01-24 05:12
고양이
bach
h:402 v:156
2018-01-21 21:22
E Luxo So
bach
h:430 v:174
2018-01-18 02:04
Kiss And Say Goodbye
bach
h:442 v:164
2018-01-15 10:06
La Catedral
bach
h:492 v:189
2018-01-13 06:46
I Want To Break Free
bach
h:493 v:192
2018-01-11 18:43
Ave Maria
bach
h:517 v:183
2018-01-09 04:17
Parisienne Walkways
bach
h:522 v:175
2018-01-05 23:48
조만간 봐요
bach
h:503 v:183
2018-01-03 01:29
Welcome To My World
bach
h:515 v:171
2018-01-01 10:08
사랑한 후에
bach
h:522 c:1 v:173
2017-12-30 21:46
불꺼진 창
bach
h:509 v:169
2017-12-29 22:28
Have You Ever Seen The Rain
bach
h:580 c:1 v:180
2017-12-28 15:20
사랑밖엔 난 몰라
bach
h:612 v:193
2017-12-26 10:56
또 다시 크리스마스
bach
h:618 c:3 v:189
2017-12-24 15:13
Desperado
bach
h:590 v:192
2017-12-23 10:23
석양
bach
h:621 c:1 v:212
2017-12-21 11:44
1   2   3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enFre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