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화헌 미술관

 


TOTAL ARTICLE : 425, TOTAL PAGE : 1 / 22
나는 안다.
 bach  | 2007·03·20 02:37 | HIT : 16,139

 


 


                               나는 안다.


 



                                내가 안간힘 쓰며 밀어붙이는 문 반대편에 네가 있다는 것을,
                                너도 몸부림치며 문 연다는 것을
                                우리가 서로 같은 힘으로 문 밀고 있다는 것을
                                그래서 문은 결코 열리지 않는다는 것을..



                                [강연호] <우리 슬픔의 물음표와 느낌표> 中




Masha_Rasputina___Akh__Moskva

220.93.250.98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N   도화헌전시 일정  도화헌 09·12·05 25832
424   사랑만이,,變奏 5  조호진 07·03·08 16145
  나는 안다.  bach 07·03·20 16139
422   마음이 아플 때 우리는 가까운 사람들에게  이명희 07·03·14 16044
421    내성적 2  bach 07·03·03 14967
420   애인이 떠남 3  bach 09·03·26 14483
419   memory  도화헌 09·12·04 14446
418    2  bach 07·03·04 14343
417   기림 1  도화헌 07·04·02 14197
416     [re] 담지의 노래  도화헌 07·05·11 14057
415   풍경이 있는 여행  bach 10·03·29 13942
414   新, 五賊論 1  도화헌 07·04·06 13592
413   나도 한땐..  도화헌 10·05·28 13374
412   사랑에 빠질수록 혼자가 되라. 3  bach 07·03·22 12650
411   나무 젓가락 !! 4  박대용 07·03·23 12628
410   봄의 길목에서 1  bach 07·03·03 11648
409   화원미술관 개관기념전  화원예술촌 07·11·17 11616
408   변함없는 나의 친구 박성환  추장 07·04·20 11162
407   고흥의 미술관  도화헌 09·08·06 10678
406   독서캠프  도화헌 07·03·04 10630
1234567891022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GGAMBO